상단여백
HOME 전국
해운대구 아파트 승강기 추락사, 2명 구속영장 신청경찰, 생산·설치업체 안전관리사와 하청업체 대표 구속영장
황민호 기자 | 승인 2019.05.22 08:12

지난 3월 부산 해운대구 아파트에서 승강기를 교체하던 근로자 2명이 추락사한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원청업체 안전관리사와 하청업체 대표의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사고가 난 승강기 생산·설치업체 안전관리사 36살 A모씨와 추락사한 근로자들이 소속된 하청업체 대표 44살 B모씨를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오늘(22일)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들이 사고가 난 승강기 교체작업장 안전관리를 제대로 하지 않아 근로자들이 추락사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경찰은 사고가 난 승강기를 생산하고 설치한 업체 T사의 서울 본사와 부산 사무실을 압수 수색하고, T사와 숨진 근로자들이 소속된 하청업체 관계자 등을 불러 사고 원인 등을 조사했습니다. 

황민호 기자  acemino@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