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김학의, 검찰에서 진술 거부
전경윤 기자 | 승인 2019.05.21 18:24

뇌물과 성 접대 혐의로 구속된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검찰에 다시 소환됐지만 진술을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학의 사건' 검찰 수사단은 오늘 오후 2시쯤 서울 동부구치소에 수감돼 있는 김 전 차관을 불러 조사를 벌였지만 2시간 반만에 돌려보냈습니다.

김 전 차관은 조사 시작과 함께 일체의 질문에 진술을 거부해 재판때까지 시간끌기 전략을 구사하려는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검찰 수사단은 김 전 차관을 다시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지만 계속 진술을 거부할 경우 수사에 어려움이 예상됩니다.

앞서 검찰은 어제 건설업자 윤중천 씨에 대해 성범죄 혐의를 추가해 구속영장을 재청구했고 윤 씨에 대한 영장 실질심사는 내일 진행됩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