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경찰, 서울대 압수수색...이병천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 조사
전경윤 기자 | 승인 2019.05.21 17:59

이병천 서울대 수의대 교수의 '복제견 불법 실험'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이 서울대학교를 전격 압수 수색했습니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오늘 오전 9시 40분쯤부터 두 시간 동안 서울대 수의대 이병천 교수 연구실과 서울대 본부 내 연구윤리팀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압수수색을 통해 이 교수 연구팀의 실험 도중 폐사한 복제견 '메이'와 관련된 서울대 내 연구 기록 등을 찾는데 주력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동물권 보호단체 비글구조네트워크는 이 교수 연구팀이 동물보호법을 위반해 은퇴한 검역 탐지견을 실험하고 학대했다고 주장하며 이 교수를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서울대는 논란이 일자 이 교수의 '스마트 탐지견 개발 연구'를 중단시키고, 이 교수의 실험동물자원관리원 원장직 직무도 정지시켰습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