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에서 택시, 운전 부주의로 아래로 떨어져
황민호 기자 | 승인 2019.05.15 14:34

택시가 운전 부주의로 다리 위의 난간을 들이받고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부산 동래경찰서는 온천천 동래교에서 오늘(15일) 오전 5시 20분쯤 택시가 7m 다리 아래로 추락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사고로 뒷자리에 타고 있던 손님 53살 A모씨가 숨지고 기사 61살 B모씨는 중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택시 블랙박스를 조사한 결과 기사 B씨가 주의 의무를 위반해 사고를 낸 것으로 확인했습니다.

황민호 기자  acemino@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