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유시민 "나는 정계복귀 안 합니다"
김연교 기자 | 승인 2019.04.23 14:51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직업으로 정치는 완전히 떠났고, 시민으로서 정치를 하고 있는 것"이라며 거듭 제기되는 정계복귀설을 일축했습니다.  

유 이사장은 오늘 故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관련 기자간담회에서 "정두언 의원이 제가 틀림없이 선거에 나올 거고, '알릴레오' 진행은 손해라고 비평했는데, 잘못 짚었다"면서 "직업정치를 재개할 의사가 있다면 절대 이런 식으로 안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총선 관련 부탁을 한 적이 있냐는 질문에도 "이 대표는 저를 노무현재단 이사장으로만 대해 준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유 이사장은 또 "올해 노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행사 메인슬로건은 '새로운 노무현'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흔히 말하는 시대정신, 우리 사회가 직면하고 있는 과제에 대해서 다시 한 번 생각해보자는 뜻"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유시민 이사장은 특히 "그동안 노무현재단은 애도와 추모에 중심을 두고 위로에 방점을 찍는 활동을 많이 해왔다"며 "이제는 시대적 과제를 재발견하고 노 전 대통령이 표방했던 '사람 사는 세상'에 대한 꿈을 실현시키고자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연교 기자  kyk0914@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