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원철스님, “이순신 장군은 사상심 벗어난 위인”고려대 불자교우회, 오늘 조계사에서 불교사회연구소장 원철스님 초청 아침법회
홍진호 기자 | 승인 2019.04.20 11:14

조계종 불교사회연구소장 원철스님은 이순신 장군이 깨달음에 이르지 못하는 사상심, 즉 아상, 인상, 중생상, 수좌상을 벗어난 대표적 위인이라 평가했습니다.

원철스님은 고려대불자교우회 특별초청으로 마련된 아침법회에서 '사즉생, 생즉사' 등 이순신 장군이 남긴 어록과 외부 인물평 등을 토대로 이같이 말했습니다.

원철스님은 임진왜란때 의승군은 400명 이상 참전했으며, 이순신 장군 사후 호남 지역 스님들이 쌀 600석으로 노량에서 수륙재를 올리기도 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순신 장군은 전란 중 부처님오신날에 관등을 했다는 기록이 전해진다고 언급했습니다. 

 

[원철스님/ 조계종 불교사회연구소장]

“(난중일기에 나와 있는) 등을 어디다 달았을까, 어디에 가서 관등을 하셨을까가 안 나와 있어요. 전쟁을 하기 위해서는 군진을 비우지는 않았을 거고 아마 군진 안에 의승군들을 따로 두는 부서가 있지 않았을까 그 부서 안에 스님들이 있으니깐 초파일에 당연히 연등을 달았을 것...”

법회에는 최평규 고려대불자교우회 회장과 이기수 전 고려대 총장 등이 참석했으며, 교우회는 법회 후 임시총회를 열어 지난해 세입세출 결산안과 올해 사업계획 등을 의결했습니다.

홍진호 기자  jino413@dreamwiz.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