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안산시, 대학생 반값 등록금 추진
전경윤 기자 | 승인 2019.04.17 19:15

경기도 안산시가 시 단위로는 전국에서 처음으로 예산 지원을 통해 지역 내 대학생들을 위한 '반값 등록금'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전국의 시 가운데 최초로 학생 반값 등록금 지원 조례'를 제정해 소득 수준과 관계없이 관내 모든 대학생에게 본인 부담 등록금의 50%를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전북 부안군과 강원도 화천군이 관내 일부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등록금의 절반 또는 전액을 지원하고 있으나 안산시는 관내 전체 대학생을 대상으로 반값 등록금 정책을 추진하기로 해 주목을 끌고 있습니다.

안산시는 올해 하반기부터 장애인과 저소득층 가정 대학생 자녀 등에게 등록금을 우선 지원한 뒤 4단계에 걸쳐 지원 대상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입니다.

지원 대상은 관련 조례 시행일 기준으로 1년 이상 안산시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학생으로 1단계 지원 대상이 3천945명 정도인 것으로 안산시는 보고 있습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