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포항시, 양학공원 내 포스코 소유 부지 민간개발 제외
정민지 기자 | 승인 2019.04.17 16:42

경북 포항시는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던 양학공원 내 일부 부지를 사업에서 제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최근 사업 추진 과정에서 포스코와 인근 주민들이 포스코소유 부지를 비공원시설(공동주택)에서 제외해 달라고 요청한데 따른 것입니다.

포항시는 양학근린공원 등 장기미집행 공원의 난개발을 방지하고 오랜 기간 재산권 행사에 제약을 받아왔던 토지 소유자들의 재산보호와 시의 재정적 부담을 해소하고자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을 추진해 왔습니다.

포스코부지 제외에 따라 사업 추진 시 청송대, 영일대, 행복아파트, 예수성심시녀회 등은 현재의 주변 녹지가 남아있게 됐습니다.

정민지 기자  rundatura@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