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교육청 "세월호 참사, 잊지 않을께요"'한 줌의 햇살, 천개의 바람이 되어’ …추모 참여전·작품집 발간
정종신 기자 | 승인 2019.04.17 15:52
최근 전남 교육 가족 추모 참여전에 출품한 작품들을 엮은 '한 줌의 햇살, 천개의 바람이 되어' 표지.

세월호 참사를 추모하고 기억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교육현장에서 펼쳐지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최근 전남 교육 가족 추모 참여전에 출품한 작품들을 엮은 '한 줌의 햇살, 천개의 바람이 되어'가 발간됐다.

도교육청은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5일까지 교육 가족들을 대상으로 그날의 기억과 다짐을 담은 편지, 시화, 사용자 제작 콘텐츠(UCC) 등을 모아 세월호 참사 5주기 참여전을 열었다.

도교육청은 시화와 편지 등 우수 작품을 추모집으로 발간해 지난 16일 진도 팽목항에서 세월호 유가족에게 전달했다.

장석웅 전남도교육감이 추모집으로 발간한 작품집을 16일 진도 팽목항에서 세월호 유가족에게 전달하고 있다.

작품집은 일선 학교에도 배포된다.  도교육청 청사는 참여형 추모 공간으로 꾸며졌다.

4월에 들어서면서 외벽에는 대형 걸개그림이, 지난 15일부터는 1층에 협동 작품이 설치됐다.

목포공고, 목포애향중, 목포제일중, 목포하당중, 삼호중, 삼호서중 등 6개 학교 학생과 도교육청 직원들이 1천개의 리본을 매달아 대형 리본을 만들었다.

5주기 추모 주간 일선 학교에서도 학생회, 교직원들이 함께 제작한 작품들이 교내 곳곳에 설치·전시 중이다.

장석웅 교육감은 "세월호 참사 5주기는 끝이 아니라 새로운 시작이어야 한다"며 "우리의 작은 추모가 기억의 강물이 되고, 희망의 나라로 흐르는 물결이 돼 사람이 가장 존중받는 세상으로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정종신 기자  jjsin1117@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