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분노와 상실감 말로 다 표현할 수 없다"...경주시의회, 중수로해체기술원 유치 규탄
정민지 기자 | 승인 2019.04.16 10:50

경북 경주시의회는 오늘(16일) 기자회견을 열고 중수로해체기술원 경주 유치에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윤병길 시의장은 "원해연 경수로·중수로 연구소 분리결정을 수용할 수 없으므로 취소하라"고 규탄했습니다.

이어 "경주는 원전의 전 과정이 집적된 인프라를 갖춰 원해연 설립 최적지로 평가받아 왔다"며 "원자력해체연구소 본래 기능을 무시하고 지역갈등을 초장하는 최악의 결정을 규탄하며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주장했습니다.

또한 방폐장 경주 유치시 약속한 지원사항이 제대로 이행되지 않는다며 "정부는 방폐장 특별법으로 2016년까지 사용후핵연료를 타지역으로 방출하기로 한 약속을 이행하라"고 강조했습니다.

정민지 기자  rundatura@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