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사이판에서 혼자 여행하던 40대 한국인男 실종...외교부 소재 파악 주력
전영신 기자 | 승인 2019.04.03 15:36

사이판에서 혼자 여행 중이던 한국인 40대 남성 A씨가 실종돼 현지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외교부와 사이판 경찰 당국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월 14일 연락이 두절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현지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으나 현재까지 행적이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관할 재외공관인 주하갓냐출장소는 사고 접수 뒤 담당영사를 현장에 파견해 사이판 경찰 당국에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를 통한 실종자 소재 파악을 요청하는 한편, 현지 한인회 등에 안내문을 공지하는 등 실종자 소재 파악에 주력하고 있다고 외교부는 전했습니다.

 

전영신 기자  ysjeon28@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