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김상교 폭행한 버닝썬 이사 장 모씨 구속 기각...경찰 수사 난관
조윤정 기자 | 승인 2019.03.21 20:47

강남 클럽 버닝썬에서 김상교씨를 폭행해 이른바 ‘버닝썬 게이트’를 촉발시킨 클럽이사 장 모씨의 구속영장이 기각됐습니다.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부장판사는 “클럽 직원이 손님을 상대한 것으로 사안이 중하지만, 피해자의 상해 발생 경위와 정도에 관한 다툼의 여지가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또, 장 씨가 현재 폭행 사실을 인정하고 있고 CCTV 영상 등 관련 증거도 확보된 점 등을 비추어 볼 때 구속 필요성을 인정하기 어렵다고 덧붙였습니다.

조윤정 기자  bbscho99@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