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미세먼지 차단안되는 '마스크' 시중 판매...일부 제품 회수폐기명령
박관우 기자 | 승인 2019.03.20 15:50

미세먼지를 차단하는 성능이 기준보다 낮은 마스크가 일부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드러났습니다.

또 일부 제품은 제조업자는 물론 사용기한 등도 기재하지 않는 등 안전성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에서 박관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시중에 판매중인 마스크가 미세먼지를 잡는 효율이 기준치 보다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전충남소비자연맹은 오늘 미세먼지 마스크 50개를 대상으로 성능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먼저, 분진 포집 효율, 즉 먼지를 잡는 효과가 80% 이상을 시험 대상으로 선정했습니다.

그러나, 분진포집효율 94% 이상 제품 중 1개가 기준에 부적합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삼성물산(대전 소재 회사)이 판매중인 마스크 'YJCM 3(KF94)‘ 제품으로, 시험결과 기준치 보다 최고 8%포인트(86~88%) 미달했습니다.

[인서트] 대전충남소비자연맹의 강난숙 회장 말입니다.
[최근 계절에 관계없이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증가로 ‘보건용 마스크’ 사용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러나, 보건용 마스크에서 화학약품 냄새와 무색의 휘발성 유기화합물로 자극적인 냄새를 방출하는 포름알데히드 등의 잔존이 의심 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보건용 마스크’는 의약외품으로 허가받아 방진인증(KF80, KF94, KF99 등)을 제품에 표시·판매하고 있으나, 제품에 따라 미세입자를 걸러내는 성능의 차이가 있어서 소비자의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마스크 표시실태도 미흡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보건용 마스크 50개 가운데 6개 제품이 제조업자 또는 수입자 상호와 주소 등을 기재하지 않았습니다.

여기에다 제조연월일은 물론 사용기한과 중량, 개수, 제조번호 중 일부를 표시하지 않은 제품도 적발됐습니다.

또, 객관적으로 확인할 수 없는 내용을 광고한 제품도 확인됐습니다.

㈜태봉과 CHL코리아가 판매중인 ‘하나3단 황사마스크(KF80, 대형-소형)' 등 2개사 제품입니다.

한국 3M보건안전 유한회사가 판매중인 ‘3M 넥스 케어 프리미엄 황사마스크(KF80)'은 사용기한이 지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연맹은 시험 결과를 식약처 등에 알렸고 해당제품 등에 대해서는 회수폐기명령 등의 조치가 내려질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에서 BBS뉴스 박관우입니다.

 

 

 

 

박관우 기자  jw33990@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