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2차 북미정상회담
2차 북미정상회담 사실상 결렬...백악관 "아무런 합의 도달 못해"
신두식 기자 | 승인 2019.02.28 15:54

베트남 하노이에서 진행된 2차 북미정상회담이 사실상 결렬됐습니다.

백악관은 오늘 예정보다 일정이 단축된 2차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 "현 시점에서 아무런 합의에 도달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세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베트남 하노이에서 매우 훌륭하고 건설적인 만남을 가졌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샌더스 대변인은 "두 정상은 비핵화와 경제 주도 구상을 진전시킬 다양한 방식에 대해 논의했다"면서 "양측은 미래에 만날 것을 고대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신두식 기자  shinds@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