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南北·IOC, '3자 회동'…"도쿄 하계올림픽 단일팀 종목 결정"
BBS NEWS | 승인 2019.02.15 07:59

2020년 도쿄 하계올림픽에서 남북 선수들이 단일팀을 이뤄 출전할 종목이 오늘 결정됩니다.

도종환 문체부 장관과 북한 김일국 체육상은 오늘 오후 스위스 로잔에 있는 국제올림픽위원회 IOC 본부에서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과 3자 회동을 열어 단일팀 종목 협의를 매듭지을 예정입니다.

현재까지 여자농구와 여자하키, 조정, 유도 등 4개 종목이 도쿄올림픽 남북 단일팀 종목으로 유력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IOC는 남북이 제안한 것보다 더 많은 종목에서 단일팀 구성을 원하고 있어 육상 계주와 체조 등 다른 종목이 추가될 수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늘 회동에서는 도쿄올림픽 개회식 때 남북 선수단의 공동 입장을 재확인하고, 2032년 하계올림픽을 서울·평양이 공동유치하겠다는 의향도 공식 전달합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