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개인정보 유출 책임’ 페이스북, 역대 최대 벌금 부과될 듯
BBS NEWS | 승인 2019.01.19 08:35

미국 연방 규제기관이 수천만 명의 개인정보 유출 책임을 물어 페이스북에 역대 최대 금액의 벌금을 부과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 일간 워싱턴포스트는 현지 시간으로 어제, “규제기관 관계자들이 기록적인 벌금 부과 방안을 논의하고자 모였다”면서 연방거래위원회가 벌금을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페이스북은 지난해 3월 사용자 8천7백만 명의 개인정보가 유출된 사실이 드러나면서 마크 저커버그 최고경영자가 미 연방 의회 청문회에 잇달아 불려 나가는 등 곤욕을 치렀습니다.

워싱턴포스트는 지금까지 연방거래위원회의 벌금 처분 중 가장 큰 금액은 지난 2012년 구글의 2억2천5백만 달러이지만, 페이스북은 더 큰 금액의 벌금이 부과될 것으로 관측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