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대한체육회,성폭력 파문 사과...태스크포스 구성
전경윤 기자 | 승인 2019.01.15 18:04

 

< 앵커 >

체육계 성폭력 파문이 갈수록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대한체육회가 성폭력 사태에 대해 공식 사과하고 고질적인 성폭력 관행을 뿌리뽑기 위한 근본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대한체육회는 앞으로 성폭력 사건의 조사를 모두 외부 전문 기관에 맡기고 폭력과 성폭력을 조직적으로 은폐하거나 묵인한 회원종목 단체들은 즉시 퇴출하기로 했습니다.

전경윤 기잡니다.

 

< 기자 >

대한체육회가 최근 잇따라 불거진 체육계 성폭력 문제에 대해 공식 사과하고 재발 방지를 약속했습니다.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은 오늘 서울 올림픽파크텔에서 대한체육회 이사회에 참석해 내부 관계자들이 자정기능을 다하지 못한 것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대한체육회는 먼저 정부와 긴밀한 협의를 거쳐 회장 직속 기구로 전문가와 시민사회 단체가 참여하는 피해 선수 관리와 보호 태스크포스를 즉시 구성하기로 했습니다.

구성된 TF는 사건 조사를 통해 폭력과 성폭력을 조직적으로 은폐하거나 묵인·방조한 회원종목 단체를 즉시 퇴출할 계획입니다.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정부와 긴밀히 협의해 성폭력 사건을 근절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하겠습니다. 대단히 죄송합니다.]

회원종목 단체의 폭력과 성폭력 관련 사건 조사는 모두 외부 전문 기관에 맡기고 성폭력 가해자에 대해서는 영구 제명 조치와 함께 국내외 취업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기로 했습니다.

또한 국가대표 선수촌내 선수관리 시스템을 개선하고 여성 부촌장과 여성 훈련관리관을 채용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선수촌내 인권상담센터를 설치하고 선수 출신 선배들로 구성된 상시 고충상담 창구를 설치할 계획입니다.

이기흥 회장은 앞으로 합숙 위주, 도제식 훈련 방식에 대해서도 근본적인 쇄신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대한체육회는 앞으로 국제 대회에서 메달을 포기하더라도 체육계에 만연한 온정주의 문화를 철폐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BBS 뉴스 전경윤입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