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강추위에 수도계량기 동파 잇따라…서울서만 사흘간 159건
배재수 기자 | 승인 2018.12.10 08:36

사흘간 계속된 강추위에 서울 지역 수도 계량기 동파 신고가 약 160건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에 따르면 어제 아침부터 오늘 새벽까지 수도 계량기 동파 신고가 58건 접수돼, 사흘간 모두 백59건으로 늘어났습니다.

사흘간 신고는 아파트 계량기 동파신고가 가장 많았고, 이어 연립주택과 상가, 단독주택 등의 순이었습니다. 

한편 상수도사업본부는 오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0도 이상으로 회복되면서, 수도계량기 동파 예방을 위한 예보제 등급을 ‘경계’에서 ‘주의’로 한 단계 하향 조정했습니다.

배재수 기자  dongin21@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재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