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일자리 양극화 문제...30~54세 남성 일자리 사라진다
유상석 기자 | 승인 2018.12.04 15:25

일자리 양극화 현상의 영향으로 30살에서 54살 사이 남성의 경제활동 참가율이 갈수록 하락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은행은 오늘 발표한 보고서에서 "핵심 노동연령층으로 인식되는 30살에서 54살 남성의 경제 활동 참가율이 지난 1996년 95.9%에서 올해 93.1%로 하락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사무직과 장치·조립 종사자 직군의 경우, 1994년 60%에서 지난해 55.5%까지 축소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국은행 관계자는 "핵심 노동연령층 남성의 일자리가 줄어들면 잠재 성장률이 감소하고 가정 해체와 같은 사회적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면서 "이들 남성들을 위해 신산업 분야 직업훈련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유상석 기자  listen_well@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