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국민연금 김성주 이사장 ‘정치행보’ 논란국회의원 시절 지역구에 이름 명시해 추석 현수막...후원물품 전달 67% 전주 집중
양봉모 기자 | 승인 2018.10.23 13:03
김순례 국회의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국민연금공단 김성주 이사장이 공단을 이용해 ‘정치행보’를 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김순례의원실 자료에 따르면 국민연금공단은 올 추석 김성주 이사장의 19대 국회의원 시절 지역구(전주시 덕진구)에만 이사장 이름이 명시된 현수막을 게첩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덕진구는 2016년 20대 총선 당시에도 김성주 이사장이 출마한 지역입니다.

특히, 김성주 이사장이 취임하기 전까지는 국민연금공단에서 단 한 번도 명절 현수막을 게첩 하지 않았고, 타 공공기관 현수막을 보더라도 대부분 기관장 이름이 명시되지 않아 김성주 이사장이 국민연금을 정치적 발판으로 삼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일고 있다고 김의원은 지적했습니다.

또 김 이사장 취임 후 국민연금의 후원물품 전달사업 금액도 전임 이사장 보다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김성주 이사장은 취임 후 12개월 동안 후원물품 전달사업으로 1억 8천670만원을 집행했으며 이는 임기가 2년 5개월이었던 최광 전 이사장보다 더 많은 금액입니다.

이같은 후원물품 전달사업 금액 비중도 김성주 이사장의 정치적 기반인 전주지역에 더욱 집중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후원물품은 국민연금의 전주 본사 이전 이후 3년 4개월 동안 총 87회, 금액으로는 3억2천945만원 중 48.6% 인 1억5천999만원을 전주지역에 집행했지만, 김성주 이사장 체제가 본격화된 올해는 18회 중 13회(72%), 금액 비중은 67%가 전주지역에 집중됐습니다.

김순례 의원은 “국민의 노후를 책임져야 하는 이사장이 국민연금을 이용해 정치적 행보를 하는 모습이 매우 걱정스럽다”며 “김성주 이사장은 즉시 정치적 행보를 멈추고 추락하는 국민연금의 신뢰도를 회복을 위해 힘써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양봉모 기자  yangbbs@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봉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