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구사일생' 한화, 김태균 결승타로 가을야구 연장
BBS NEWS | 승인 2018.10.22 22:55

한화 이글스가 올해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에서 첫 승을 따냈습니다. 

한화는 오늘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 히어로즈와의 2018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9회 초 김태균의 2루타에 힘입어 4 대 3으로 이겼습니다. 

김태균은 3 대 3으로 맞선 9회 초 1사 1루에서 우중간 2루타로 결승점을 뽑아냈습니다. 

대전 홈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1,2차전에서 모두 패배한 한화는 이번 승리로 4차전을 치를 수 있게 됐습니다. 

한화가 포스트시즌에서 승리를 거둔 건 2007년 10월 12일 삼성 라이온즈와 치른 준플레이오프 3차전 이래 햇수로는 11년, 날짜로는 4천28일 만입니다. 

한화와 넥센의 4차전은 내일 오후 6시 30분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립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