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차귀도 인근 해상서 통영 선적과 중국 선적 ‘충돌’인명피해 없고, 선장은 찰과상 통증 호소
BBS NEWS | 승인 2018.10.16 07:57
16일 새벽 제주 차귀도 서쪽 해상에서 발생한 한국-중국 어선 충돌사고 현장

제주 차귀도 서쪽 94㎞ 해상에서 오늘(16일) 오전 2시 32분 쯤 통영 선적 29t급 유자망어선 A호와 중국 북당 선적 유망어선 44t급 B호가 충돌했습니다.

제주해경은 이 사고로 B호 기관실이 침수됐으나 B호에 타고 있던 승선원 10명은 충돌 직후 바로 A호로 옮겨 타 인명피해는 없었고, 다만 B호 선장이 복부에 찰과상을 입어 통증을 호소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해경은 현장에 1천500t급 경비함정을 보내, 침수된 B호 기관실 배수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해경은 선장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입니다.

 

BBS 보도국  taiwan0812@hanmail.net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