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쇄하기
순천시, 15일 선암사 세계유산 등재 축하 기념행사순천 조례호수공원서 문화재 프로그램 체험, 사진전 등 다채…오후 7시부터 인기가수 축하무대
진재훈 기자 | 승인 2018.10.12 19:02

전남 순천시가 오는 15일 조례호수공원에서 선암사 세계유산 등재 기념 축하 행사를 엽니다. 
 
이날 오후 3시부터는 석탑, 뱃지, 슈링클스, 일주문 만들기 등의 문화재 관련 프로그램 체험과 '사진으로 본 선암사의 아름다움' 사진전이 열립니다.
 
오후 7시부터는 백지영, 홍경민, 박애리, 장재인, 라붐이 출연해 선암사 세계유산 등재를 축하할 예정입니다.
 
순천시는 선암사 방문주간을 지정해 11월 10일부터 16일까지 일주일 동안 코레일 열차 투어, 선암사 답사, 문화재체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선암사는 지난 6월 30일 바레인에서 개최된 제42차 세계유산위원회에서 '산사, 한국의 산지 승원'으로 해남 대흥사, 보은 법주사 등 6개 산사와 함께 세계유산으로 등재됐습니다.

진재훈 기자  365life@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