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11월 중간선거 이후 열릴 것"
박준상 기자 | 승인 2018.10.10 08:06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차 북미정상회담'의 시기에 대해 "다음달 6일 중간선거 이후 열리게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외신은 오늘 트럼프 대통령이 전용기를 타고 미국 아이오와 주에서 열리는 중간선거 지원 유세장을 향하면서 기자들에게 이같이 말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 일정을 조율하기에는 선거유세가 너무 바쁘다"면서 "중간선거 이후 회담이 이뤄질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 장소와 관련해 "서너 곳의 장소들을 놓고 이야기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박준상 기자  tree@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준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