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쇄하기
순천시 "광양 황금산단 바이오매스 발전소 건립 반대한다"
진재훈 기자 | 승인 2018.09.16 11:38
전남 순천시가 광양시 황금산단에 추진중인 바이오매스 발전소 건립을 반대하고 나섰습니다.
 
순천시는 14일 성명서를 내고 "바이오매스 발전소 건립은 그동안 순천시가 추진해온 지속가능한 친환경 정책에 찬물을 끼얹는 일"이라며 "현재 광양만권에는 7개의 발전소가 이미 가동되고 있어 이번 바이오매스 발전소의 추가 건설은 불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지역민의 건강권과 환경권을 침해할 것이 뻔한 바이오매스 발전 사업 건설을 반대하는 광양시의 입장에 동의를 표하며 지역민의 삶의 질을 위해 지방자치단체간의 경계를 넘어 협력할 것"이라며 "이러한 지역민들의 정서를 감안해 산업통상자원부는 광양 바이오매스 발전소 건립을 불허해 줄 것을 요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광양그린에너지는 6천800억원을 투입해 광양 황금일반산단내 14만3천653㎡부지에 바이오 연료인 우드펠릿을 원료로 사용하는 220MW급 발전소 건립을 추진중입니다.

진재훈 기자  365life@naver.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