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폭우 피해 이재민 300명 넘어서
전영신 기자 | 승인 2018.09.01 06:56

지난달 26일부터 계속된 폭우로 이재민이 300명을 넘어섰습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어젯밤 11시 현재 전국에서 192가구 310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으며 서울과 경기 등에서 130여명이 귀가하지 못한 채 대피소에 머무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폭우로 도로 250여 곳 등 770여 개 공공시설에 피해가 발생했고 30여 곳은 응급 복구 중이며 사망 3명, 실종 1명, 부상 4명 등의 인명피해도 발생했습니다.

정부는 오늘까지 남부지방에 천둥과 돌풍을 동반한 시간당 40mm이상의 많은 비가 예보돼 있다며, 24시간 상황관리체제 유지를 당부했습니다.

전영신 기자  ysjeon28@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