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2018 아시안게임
김우진, 8년 만에 아시아 男 양궁 정상 탈환
BBS NEWS | 승인 2018.08.28 14:19

양궁 김우진 선수가 후배 이우석 선수와의 결승 맞대결에서 승리해 8년 만에 아시안게임 정상을 탈환했습니다.

김우진 선수는 오늘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 양궁장에서 열린 아시안게임 양궁 남자 리커브 개인전 결승에서 이우석 선수를 세트 승점 6대 4로 꺾었습니다.

고교생이었던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대회 당시 개인과 단체 2관왕에 올랐던 김우진 선수는 8년 만에 다시 아시아 정상을 차지했습니다.

이와 함께 한국 남자 양궁은 아시안게임에서 2006 도하 대회 이후 4년 연속 개인전 정상을 지키게 됐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