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특검, 김경수 지사 인치장소 ‘서울 구치소’ 지정
서일 기자 | 승인 2018.08.17 13:19

드루킹 사건 특검이 영장실질심사를 받고 있는 김경수 경남지사 인치 장소를 서울구치소로 지정했습니다.

허익범 특별검사팀은 오전부터 진행되고 있는 영장심사가 끝나면 구속영장 발부 여부가 결정되는 동안 김 지사를 서울구치소에 인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법원이 영장 청구를 받아들이지 않으면 김 지사는 서울 구치소에서 나와 귀가할 수 있지만, 영장이 발부되면 구치소에 수감된 채로 특검 수사를 받아야 합니다.

김 지사의 영장심사는 오전 10시 30분부터 서울중앙지법 박범석 영장전담 부장판사의 심리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한편, 오늘 영장심사에는 최득신 특검보와 특검에서 김 지사를 조사했던 파견 검사 2명이 참석했습니다.

서일 기자  blueclouds31@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