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남북 불교계 내일 8.15 동시 법회...공동 발원문 발표
전경윤 기자 | 승인 2018.08.14 10:54

남북 불교계가 73번째 광복절을 맞아 내일 동시법회를 열고 민족의 화합과 조국의 통일을 기원합니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와 조계종의 대북교류전담기구인 민족공동체추진본부는 광복절 73주년인 내일 오전 11시 조계사 대웅전에서 조국 통일 기원 법회를 봉행하고 북한 조선불교도연맹도 8·15 남북 동시법회'를 봉행합니다.

이번 법회는 통일기원 타종을 시작으로 삼귀의와 반야심경, 헌화와 축원, 축사, 봉행사 등으로 진행되며 민족의 화해와 통일을 바라는 남북 공동 발원문이 낭독됩니다.

남북 불교계는 4년만에 발표하는 8.15 공동 발원문을 통해 "역사적인 판문점선언의 실천과 한반도의 긴장완화,평화 체게 구축을 위해 불심 화합으로 용맹 정진하겠다"고 다짐할 예정입니다.

남북 불교계는 이어 "통일로 가는 길이 아무리 어렵다 해도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쳐 이 땅위에 기어이 통일된 조국, 현세의 불국토를 세우겠다"고 밝힐 계획입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