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운명의 한 주' 맞은 설정 스님...총무원장 불신임안 통과될까?
정영석 기자 | 승인 2018.08.13 09:07

은처자 등의 범계 의혹으로 퇴진 압박을 받고 있는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의 거취가 이번주에 가닥을 잡을 것으로 보입니다.

조계종의 입법기구인 중앙종회는 오는 16일 임시회를 열어 설정 스님의 거취에 대해 논의할 계획입니다.

앞서 총무원장 불신임안이 종회 의안으로 접수된 가운데 종회 사무처장 호산 스님은 BBS와의 통화에서 안건 상정 여부는 개원 하루 전인 15일에 열리는 연석회의에서 최종 결정 될 것이라고 말을 아꼈습니다.

만약 총무원장 불신임안이 통과된다면, 종회가 종단의 수장인 총무원장을 탄핵시키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벌어지는 셈입니다.

이런 가운데 설정 스님은 오늘, 부원장격인 총무부장으로 종단불사 총도감 현고 스님을 임명하려 했지만 스님의 고사로 결국 무산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영석 기자  youa14@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탄핵이라니 2018-08-13 20:20:30

    중앙종회 뭐하는 집단이길래 종법을 무시하고 탄핵이냐
    설정스님께서 임기 전에 내려 오시겠다고 연말까지
    할 일 하시겠다는데 우리 불자들에게도 의견 물어봐라
    작당들 하는 거 다 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