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BS PLAZA
가스공사, "갑질은 없다. 소통과 상생이 있을 뿐..."갑질 문화 개선 연극‘가비자을’개최, 공연 예술 접목한 윤리청렴 교육으로 호평
양봉모 기자 | 승인 2018.07.24 14:16
한국가스공사(사장 정승일)는 지난 7월 16일 대구 본사에서 전 임직원 대상 윤리청렴 교육 일환으로 갑질 문화 근절을 위한 ‘가비자을’ 연극을 개최했다.

한국가스공사(사장 정승일)는 지난 16일 대구 본사에서 전 임직원 대상 윤리청렴 교육 일환으로 갑질 문화 근절을 위한 ‘가비자을’ 연극을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행사는 본사 임직원 43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룬 가운데, 실제 인터뷰 사례를 바탕으로 제작된 시나리오와 전문 배우의 연기를 통해 가스공사가 당면한 갑질 문화에 대한 객관적인 시각을 제공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교육 프로그램으로 진행됐습니다.

특히, 3~4개의 에피소드로 구성된 짜임새 있는 스토리를 통해 ‘갑을’관계가 아닌 ‘상생’관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일방향의 강연식·백과사전식 교육에서 벗어나 공연예술과 접목해 누구나 쉽게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는 점에서 호평을 받았습니다.

가스공사는 이날 행사를 동영상 자료로 제작 후 전국 사업소에 배포해 자체 교육에 활용하는 한편,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CEO 메시지 전파, 카드뉴스·웹툰 제작 등 지난 4월부터 진행해온 ‘갑질 근절 캠페인 시리즈’를 지속 시행할 계획입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갑질 근절 활동을 이어나가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공감대를 형성하고, 건강하고 청렴한 조직문화를 만들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양봉모 기자  yangbbs@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봉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