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BS 기획/단독
명성을 잃어가는 세계 3대 광천수 ‘초정약수’…‘탄산함량 9년 새 70% ↓’
김정하 기자 | 승인 2018.07.19 18:30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초정리 약수 원탕.

[앵커]
지역 이슈 짚어보는 전국네트워크 시간입니다. 

오늘은 충청지역으로 갑니다.

청주BBS 김정하 기자 청주스튜디오에 나와 있습니다.

김 기자.

 

[기자]

네, 청주입니다.

 

[앵커]

요즘 여름철을 맞아 ‘탄산음료’ 찾는 이들이 많은데요. 

충북 청주에 ‘초정약수’가 있죠.  

세계 3대 광천수 중 하나라고 알고 있습니다.

세종대왕도 눈병과 피부병을 고치기 위해 초정약수에서 오랫동안 머물렀다는 기록도 있구요. 

그런데 초청약수에 탄산 함량이 급격하게 떨어지고 있다구요.  

 

[기자]
네, 청주시 내수읍 초정리의 탄산수인 초정약수가 있습니다.

아주 유명한 약수입니다.  

초정약수는 ‘미국 샤스타 광천, 영국의 나포라나스 광천’과 함께 세계 3대 광천수로 꼽힙니다. 

세종대왕이 피부병과 눈병에 걸렸을 때 초정약수로 치료를 했다는 기록도 있을 정도로 유명한 곳입니다.

일제 강점기 때는 일본인들도 고탄산에 미네랄이 풍부한 초정약수를 '동양의 신비한 물'로 평가하기도 했습니다.

초정약수의 맛을  ‘달지 않은 사이다 맛’이라고 쉽게 표현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런데, 최근 이 탄산광천수의 탄산 함량이 9년 사이에 70%가량 떨어졌습니다.

 

[앵커]
탄산 함량이 그렇게 많이 떨어졌다면, ‘탄산수’로서의 가치가 그만큼 떨어졌겠군요.  
구체적으로 설명해 주시죠. 

 

[기자]

충북도 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올해 초정약수의 탄산 함량은 낮은 곳이 30㎎/ℓ, 높은 곳이 952㎎/ℓ로 측정됐습니다.

평균적으로는 382㎎/ℓ인 셈입니다.

15년 전인 2003년 조사 때 초정 약수의 탄산 함량은 평균 천217㎎/ℓ, 2009년 조사 때는 평균 천122㎎/ℓ였습니다.

올해 탄산함량과 비교해보면 약 70%가량 많았던 겁니다.

당연히 “예전과 비교해 물맛이 달라졌다”는 이야기가 나오고 있습니다.

 

▶인서트
변성수 청주시 청원군 초정리 마을이장의 말 들어보시죠.
“아무래도 과거에 비해 탄산이 약해졌죠. 쏘는 맛이라든가 목에서 넘길때의 맛이 아무래도 많이 떨어졌어요. 아쉬운 것은 주민들이나 외부에서 이 먼곳까지와서 물을 떠가시는 분들은 이왕이면 옛날 약수맛을 봤으면하는 그런 생각들이 있는거죠.”

[앵커]
탄산함량이 줄어든 이유가 있을 것 같은데요.

 

[기자]
정확한 원인은 아직 확인되지는 않았습니다만, 무분별한 취수가 원인이지 않을까 하는 분석이 지배적입니다.

초정약수를 너무 많이 뽑아 올린다는 얘기죠. 

 

[앵커]
얼마나 많이 취수를 하길래 수 백 년 동안 이어온 탄산수의 탄산 함량이 빠질까요.

 

[기자]
네 현재 초정약 지역에는 모두 89개의 지하수 관정이 개발돼 있습니다.

지금은 사용하지 않는 11개 관정을 제외하고 나머지 78개 관정에서 하루 475톤(t)의 지하수, 즉 초정약수가 취수되고 있습니다.


[앵커]
어떤 대책이 있어야 할 것 같군요.

 

[기자]
일단 초정리 일대를 지하수 보전 구역으로 지정하고 취수량을 줄이는 방안이 우선돼야 하는데요. 

그렇지만 초정지역 목욕탕과 주류·음료 제조회사가 있어,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또 한가지는 폐관정을 재정비한다는 지적도 있습니다.

청주시는 폐관정 정비사업을 위한 예산편성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인서트]
조성권 청주시청 지하수담당자입니다.
“저희 시에서 초정지역탄산수와 관련해서 탄산수 함유량 이 낮아진 상태라서 우선 높이려고 여러 방안을 강구해서 추진하려고 계획하고 있고, 그중에 1차적으로 시행가능한 폐관정 폐공사업이나 미사용공 관리사업을 전반적으로 진행하려고합니다”

 

[앵커]
이 추세대로라면 초정약수가 점점 명성을 잃어가겠네요.

김 기자 오늘 말씀 여기까지 듣겠습니다.

 

[기자]
지금까지 청주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앵커]
청주BBS 김정하 기자였습니다.

김정하 기자  gizau@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우리형은정말착하다 2018-12-19 21:00:42

    20년전 사정상 내수읍에서 3개월정도 살았는데 그때 탄산약수의 맛은 잊을수가 없네요 근대 지금은 탄산이 많이 없었져다고 하니 정말 안타깝네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