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통도사 성보박물관, '가산 현고스님 선화전' 24일까지 열려
김형열 기자 | 승인 2018.06.18 18:25

'가산 현고스님 선화전'이 오늘(18일) 영축총림 통도사 성보박물관 2층 전시실에서 열렸습니다.

동자승의 순수한 마음을 화폭에 담아온 현고스님은 이번이 여섯번째 개인전으로, '선화병풍'을 비롯해 '금뚜꺼비', '금와보살', '우리부처님' 등 오방색으로 자유분방하게 표현한 작품 32점이 전시됩니다.

영축총림 통도사 성보박물관은 18일부터 24일까지 가산 현고스님 선화전을 연다. BBS불교방송

통도사 주지 영배스님은 "스님의 수행과 정진 과정에서 만들어진 선화는 스님의 성품처럼 단백하고 간결하며 맑다"며 "일반 그림에서는 볼 수 없는 불교적인 색채를 지닌 이번 선화전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선화전은 오는 24일까지 계속됩니다. 

김형열 기자  hurasi@naver.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