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윤석헌 금감원장 "불합리한 금리 체계, 금융시장 위험 요인"
유상석 기자 | 승인 2018.06.15 10:37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가계부채와 불합리한 대출금리 산정체계, 신용·전세 대출 증가세 등을 금융시장 위험 요인으로 꼽았습니다.

윤 원장은 오늘 금융시장 전문가들과의 조찬 간담회를 열고 북미정상회담과 전국동시 지방선거, 미국 기준금리 인상 이후 국내외 금융시장 동향과 잠재 리스크 요인을 점검했습니다.

윤 원장은 최근 금융 상황에 대해 "시장 변동성이 증가하면서 신흥국 금융불안, 세계 경제 성장세 둔화 가능성, 국내 경기 부진 우려 등의 불안 요인이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윤 원장은 또 "금융회사가 취급하는 금리·환율 민감 금융상품이 위험요인"이라면서 "리스크 관리를 강화해야 한다"고 주문했습니다.

그러면서 "금융회사들은 가계·기업 등 다른 부문에 위험을 전가할 것이 아니라, 리스크 관리 능력을 발휘해 더욱 많은 위험을 적극적으로 부담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유상석 기자  listen_well@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