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지검, 6·13 지방선거사범 336명 입건… "공정·신속하게 수사"
김종범 기자 | 승인 2018.06.14 18:58

광주지방검찰청 공안부는 제7회 전국 동시 지방선거 과정에서 입건된 선거사범에 대해 공소 시효 만료일까지 특별근무체제를 유지하면서 공정하고 신속하게 수사를 진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광주와 전남지역에서는 이번 지방선거와 관련해 13일 현재 총 336명이 선거사범으로 입건돼 4명이 구속되고 29명이 재판에 넘겨졌다. 또 12명은 불기소 처분됐고 295명에 대해 수사가 진행중이다.

특히 광역단체장과 교육감 당선자 중 3명이 입건돼 현재 조사를 받고 있으며, 기초단체장 당선자 중에는 모두 13명이 입건돼 이중 2명이 재판에 넘겨지고 나머지 11명에 대해 수사가 이뤄지고 있다

유형별로는 거짓말사범이 73명으로 21%를 차지했고 다음으로는 금품사범 59명, 여론조사조작사범 6명 등의 순이었다.

검찰은 "광주·전남지역에서는 경선 관련 여론조사 조작 사범과 허위사실을 인터넷이나 SNS로 광범위하게 유포시킨 행위, 권리당원 불법 모집 등 경선 관련 매수행위 등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김종범 기자  kgb29@hanmail.net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