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러시아월드컵 때 서울 도심광장 거리 응원...지하철 버스 연장 운행
배재수 기자 | 승인 2018.06.14 17:06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한 우리 축구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하는 거리 응원전이 서울 도심 광장에서 펼쳐집니다.

서울시는 대한축구협회와 함께 스웨덴전과 멕시코전, 독일전이 열리는 오는 18일 밤 9시와 24일 자정, 27일 밤 11시 등 3번의 조별리그 때 서울광장과 광화문광장에서 거리 응원전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메인무대인 광화문광장에는 5백 인치 대형 스크린이 설치돼 열정적인 응원전이 펼쳐지고, 서울광장에서는 비교적 차분한 가족 단위 응원전이 마련될 예정입니다.

시는 이와 함께 많은 인원이 몰릴 것으로 예상하고, 응급 구조체계 구비 등 안전시설과 장비 점검에 신경쓰고, 심야 경기 날에는 경기 종료 시간에 맞춰 지하철과 버스 막차시간도 연장 운행하기로 했습니다.

배재수 기자  dongin21@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재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