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김정은, 한밤 '깜짝' 외출…김여정·리수용 등 대거 동행
BBS NEWS | 승인 2018.06.11 22:54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싱가포르를 방문 중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깜짝' 외출에 나섰습니다.

싱가포르 세인트리지스 호텔에 머물던 김 위원장은 우리시간으로 오늘 밤 10시 쯤 인민복 차림으로 호텔 로비에 등장했습니다.

김 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과 리수용 당 부위원장, 그리고 김창선 국무위원회 부장이 김 위원장과 함께 로비로 내려왔습니다.

김 위원장은 곧이어 전용차를 타고 호텔을 떠났고 김여정 제1부부장 등 수행단도 뒤따랐습니다.

앞서 현지 매체 스트레이츠 타임스는 김 위원장이 오늘 밤 '미니 시티 투어'를 나설 것이라며 마리나 베이 샌즈의 스카이파크나 싱가포르의 오페라하우스로 불리는 '에스플러네이드'가 예상된다고 전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