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지리산 화엄사, ‘죽필 명인’ 김선준 작품 전시회 개막31일까지 경내 성보박물관서…대나무 만년필‧솟대 등 한 자리
진재훈 기자 | 승인 2018.05.17 22:54

‘죽필 명인’으로 알려진 대나무 공예가 김선준 씨의 ‘죽필전’이 지리산 화엄사에서 개막했습니다.

17일 화엄사성보박물관에서 열린 김선준 죽필전 개막식에서 화엄사 주지 덕문스님과 성보박물관장 대진스님을 비롯한 내빈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대한불교조계종 제19교구본사 화엄사는 김씨가 제작한 대나무 만년필, 솟대 등 죽필 작품을 전시하는 ‘대나무의 향기와 아주 특별한 만남전’을 경내 성보박물관에서 오는 31일까지 개최합니다.
전남 광양 출신인 김씨는 2007년과 2010년 전국 관광기념품 공모전에서 대통령상을 두 차례 수상했습니다.
 

특히 김 씨의 대나무 만년필은 세계 30개국 정상들이 소장하고 있을 만큼 유명세를 탔습니다.

진재훈 기자  365life@naver.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재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5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