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금은방 침입해 벽 뚫으려던 30대 여성 검거
정한현 기자 | 승인 2018.05.17 14:11

한밤에 금은방 옆 건물에 침입해 금은방으로 통하는 벽을 뚫으려던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대구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30일 밤 11시 10분쯤 마스크를 끼고 동구 신암동의
한 금은방 옆 분식점에 침입해 미리 준비한 해머, 망치 등으로 6시간 동안, 벽을 뚫으려다 실패하자 공구를 버리고 달아났습니다.

경찰은 "금은방 주인이 설치한 철판은 A씨가 준비한 공구로는 도저히 뚫을 수 없을 정도로 견고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분식점 주인 신고로 수사에 들어가 인근 폐쇄회로(CC)TV에 포착된 용의자 인상착의와 차량 번호 등을 추적해 열흘 만에 A씨를 붙잡았습니다.

정한현 기자  akant@hanmail.net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