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통영시불교사암聯 '빗속 화합의 봉축법회·제등행렬'16일 강구안 문화마당서 봉행...종묵스님 법어 "융합자재한 중도실상을 바로 봅시다"
박영록 기자 | 승인 2018.05.17 09:27
통영시불교사암연합회 봉축법회 모습.
봉축법회에 동참한 스님들.
봉축법회에 동참한 불자들.

통영시불교사암연합회가 불기 2562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16일 오후 6시20분 강구안 문화마당에서 '봉축연합대법회'를 봉행했습니다.

이날 봉축연합법회는 헌공의식과 작법, 봉축법요식, 제등행진, 회향 등 4부로 나눠 진행됐습니다.

특히, 불자들과 시민들은 비가 내리는 궂은 날씨에도 이 땅에 부처님이 나투신 날을 찬탄한다는 일심으로 동참해 법회가 여법하게 회향될 수 있었습니다.

통영시불교사암연합회 회장 종묵스님.

봉축법요식에서 통영시불교사암연합회 회장 종묵스님(용화사 주지)은 "시비 선악의 양쪽을 버리고 융합자재한 중도실상을 바로 보자"는 법어를 내렸습니다.

대한불교법화종 총무원장 도성스님(안정사 주지)은 봉축사를 통해 "조선경기 침체로 통영경제 전반에 위기의식이 고조되고 있다"며 "부처님의 원심력으로 고난을 극복하고, 공존의 길로 나아가야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종묵스님이 김동진 통영시장에게 이웃돕기 성금을 전달하고 있는 모습.

또한, 통영시불교사암연합회는 통영시에 이웃돕기 사랑의 성금 500만원을 기탁하며 자비나눔을 실천했으며, 김동진 통영시장은 "부처님께서 설파하신 고귀한 자비와 사랑을 되새기는 의미가 있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습니다.

통영시불교사암연합회 제등행진 모습.
통영시불교사암연합회 제등행진 모습.

석가모니불 정근으로 시작된 제등행진은 풍물패를 선두로, 강구안 문화마당을 출발해 제일은행, 우리은행, 적십자병원, 해방교을 거쳐, 문화마당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진행됐습니다.

제등행진에는 장엄차량을 비롯해 서광사, 법륜사, 법운암, 두타사, 통영시청여락회, 충무불교교양대학, 연화사, 보현사, 충무불교청년회, 통영룸비니회, 한마음선원, 통영불교거사림회, 보광사, 용화사 등이 연등에 불을 밝히고, 부처님 오심을 찬탄했습니다.

통영시연합불교합창단 음성공양 모습.
통영시불교사암연합회 봉축연합법회 모습.

이날 봉축연합법회 사회는 승원스님(대성암 주지), 집전은 연산스님(보광사 주지)이 맡았으며, 통영시연합불교합창단이 음성공양을 했습니다.

박영록 기자  pyl1997@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