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우원식 "성폭력 근절, 정치권부터 모범 보여야"
서일 기자 | 승인 2018.03.02 17:59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는 각계각층에서 확산되고 있는 ‘미투운동’과 관련해 정치권이 앞장서 성폭행 문제를 해결하고 성평등 문화를 확산시켜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오늘 오후 국회의원회관에서 ‘더불어함께 행복한 민보협 성평등 교육’을 개최하고 민주당 국회의원 보좌진을 대상으로 직장 내 성폭력 예방 교육을 실시했습니다.

교육에 앞서 우 원내대표는 “여러 곳에서 성 관련 문제가 생기는 것은 정치권도 무관하지 않다”며 “국민에게 모범을 보여야 하는 정치권이 앞장서 정치권 안에 성평등 문화를 확산시키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습니다.

이어 “미투운동은 젠더 감수성이 떨어지는 사회의식과 제도가 종합적으로 이루어져서 만들어진 사회적 문제”라며 “성폭력을 조직이란 이름으로 은폐하고, 침묵을 강요하는 부당한 관행이 근절되면 이런 사태를 해결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성폭력 예방 교육을 진행한 황금명륜 강사는 “젠더폭력이 주로 권력과 힘의 차이에서 발생하기 때문에 정치권 내에서도 힘의 역학관계 상층부에 있는 사람들이 보다 조심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서일 기자  blueclouds31@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