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사 계열사 의결권 제한
조문배 | 승인 2003.04.18 10:13
금융회사가 보유한 계열사 주식에 대한 의결권 행사가
앞으로 제한될 것으로 보입니다.

강철규 공정거래위원장은 오늘
대한 상공회의소 주체 조찬 간담회에서
지난해 적대적 인수합병을 우려해
금융사들의 계열사 주식 의결권을 30%까지 허용했지만
금융사들은 이를 시장 지배력 확장수단으로
남용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강 위원장은 또 출자총액 제한제도 등은
대기업 집단의 순환출자에 따른
가공자산을 막기 위한 것이라며
당분간 출자총액 제한제도를 유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강 위원장은 이와 함께 재벌의 지주회사 제도 도입은
소유 지배구조를 단순하고 투명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조문배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문배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