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서울 아파트 값 오름세 둔화...강남구, 용산구는 상승세 지속
권은이 기자 | 승인 2018.02.14 15:07

설 연휴를 앞두고 서울 아파트 값 오름세가 다소 진정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12일 기준으로 서울 아파트 값은 전주보다 0.29% 오르는데 그쳤습니다.

지역별로는 강남구 아파트 값이 0.46%로 지난주보다 상승폭이 확대됐고, 특히 용산구는 뉴타운 사업 등 호재로 투자가 몰리면서 0.98%라는 최고의 상승를울 기록했습니다.

반면 서초구와 송파구 등 다른 지역은 오름폭이 둔화되거나 소폭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지방의 아파트 값은 지난주와 비슷한 0.07% 하락세를 보였고, 충북과 충남, 경남 등에서 하락세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권은이 기자  bbskwon@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은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