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방남결과 보고받은 北 김정은, "화해와 대화의 좋은 분위기 승화"
신두식 기자 | 승인 2018.02.13 11:55

 

 

< 앵커 >

북한의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최근 남측을 방문하고 귀환한 고위급대표단으로부터 방남 결과를 보고받았다고 북한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화해와 대화의 좋은 분위기를 더욱 승화시켜 훌륭한 결과들을 계속 쌓아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통일부에서 신두식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고위급대표단으로부터 어제 방남 결과를 보고받았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이 통신은 김 위원장이 “대표단 성원들과 수행원들의 손을 일일이 잡아주고 노고를 치하하면서 그들로부터 구체적인 보고를 청취했다”고 전했습니다.

보고에는 고위급대표단의 단장을 맡았던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김여정 당 제1부부장, 최휘 국가체육지도원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이번 올림픽경기대회를 계기로 북과 남의 강렬한 열망과 공통된 의지가 안아온 화해와 대화의 좋은 분위기를 더욱 승화시켜 훌륭한 결과들을 계속 쌓아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고 통신은 전했습니다.

이어 향후 남북관계 개선 발전방향을 구체적으로 제시하고 해당 부문에서 실무적 대책을 세울 것을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중앙통신은 김 위원장이 “대표단의 귀환 보고를 받고 만족을 표시했다”며 남측이 북측 대표단 등의 방문을 각별히 중시하고 온갖 성의를 다해 노력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고 하면서 사의를 표했다고 전했습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면 머리기사로 같은 내용을 보도하면서 기념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이 사진에는 김여정 부부장이 웃는 모습으로 오빠인 김정은 위원장의 왼팔을 양손으로 감싸고 있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김 부부장이 각종 행사장에서 김 위원장의 곁에 있는 모습은 공개됐지만, 두 남매가 나란히 서서 촬영한 기념사진이 공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BBS뉴스 신두식입니다.

신두식 기자  shinds@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