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BS PLAZA
[BBS PLAZA]부산경찰청, 해수욕장 주변 사전 점검
박찬민 기자 | 승인 2017.05.23 16:04

부산지방경찰청은 본격적인 해수욕장 개장을 앞두고 피서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해수욕을 즐길 수 있도록 지난 15일부터 해수욕장 주변 범죄취약지에 대한 사전 점검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부산지역 해수욕장 7곳 가운데 해운대·송정·송도해수욕장은 다음 달 1일부터 조기개장하고 광안리·다대포·일광·임랑해수욕장은 7월 1일부터 개장합니다.

부산지방경찰청 범죄예방진단팀(CPO : crime prevention officer) 및 해수욕장 관할 경찰서 CPO와 합동으로 해수욕장 내 주요 편의시설인 화장실, 탈의실, 공원 등 범죄취약요소를 중점 점검했습니다.

특히, 여성피서객들의 안전을 위해 해수욕장 공중화장실(총 27개소) 내 설치된 비상벨 설치 유무 및 작동상태 등을 점검하고 비상벨이 미설치되거나 설치예정인 곳은 해수욕장 개장 전에 설치토록 해당 지자체에 통보했습니다. 

또, 나뭇가지가 자라 CCTV를 가린 곳은 가지치기를 하고 비상벨 안내표지가 잘못 부착된 곳은 잘 볼 수 있는 곳에 부착하도록 했습니다. 

박찬민 기자  highha@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