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문재인-안철수, 첫 주말 유세 부산서 격돌
박찬민 기자 | 승인 2017.04.21 11:24

대통령 선거 첫 주말 유세에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가 부산에서 지지를 호소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는 내일 부산 서면 쥬디스 태화 옆 젊음의 거리에서 ‘부산 디비졌다’ 유세를 갖습니다.

문재인 후보의 주말 유세에 앞서 더불어민주당 부산 선대위는 오늘 홈플러스 센텀시티점과 기장군을 돌며 동부산 지역 공략에 나섰습니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오늘부터 부산과 울산, 경남 지역 유권자들을 직접 만납니다.

안철수 후보는 오늘 오후 울산 롯데호텔 앞에서 유세에 나서 지지를 호소한 뒤 부산으로 자리를 옮겨 서면 쥬디스 태화에서 문재인 후보보다 하루 앞서 부산 표심 잡기에 나섭니다.

이어 내일은 창원과 마산 지역을 거쳐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이 있는 김해 봉하마을 방문할 예정입니다.

부산과 울산, 경남 지역 유세는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이 지원 사격에 나섭니다.

자유한국당은 오늘 원동 IC 교차로에서 출근길 인사를 시작으로 석대와 반송 등을 돌며 홍준표 후보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박찬민 기자  highha@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