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트럼프 당선
트럼프, 백악관 NSC 사무총장에 켈로그 발탁…4번째 퇴역 장성
이하정 기자 | 승인 2016.12.16 07:27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사무총장에 키스 켈로그 예비역 중장을 내정했다고 의회전문지 더 힐 등 미국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미 오하이오 주 데이튼 출신인 켈로그 내정자는 대선 기간 트럼프 당선인의 국방 참모 역할을 맡은 데 이어 대선 승리 후에는 정권인수위 국방분과에서 활동해 왔습니다.

마이클 플린 국가안보보좌관의 비서실장도 겸하는 켈로그 내정자는 성명에서 "이 역사적인 정부에 참여함과 동시에 플린 국가안보보좌관, 캐슬린 T. 맥파랜드 NSC 부보좌관과 함께 일하게 돼 큰 영광"이라고 밝혔습니다.

켈로그 내정자는 각료는 아니지만, 트럼프 정부의 요직에 발탁된 4번째 퇴역 장성입니다.

나머지 3명은 3성 장군 출신으로 국방정보국(DIA) 국장을 역임한 플린 국가안보보좌관, 중부군사령관을 지낸 제임스 매티스 국방장관, 남부사령관 출신의 존 F. 켈리 국토안보장관 내정자 등입니다.
 

이하정 기자  hjlee@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