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창작 오페라 직지 11월 서울, 청주 공연
박관우 | 승인 2001.09.07 00:00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활자본인 직지심체요절을 소재로 한
창작 오페라 직지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 서울과 청주에서
2차례씩 공연됩니다.

청주시 문화사업단은
직지심체요절의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를
기념하기 위해
오는 11월 13일과 14일 서울 예술의 전당에서
공연을 갖기로 했습니다.

또 오는 11월 17일과 18일 청주 예술의 전당에서도
오페라 직지를 공연하기로 했습니다.

청주시 문화사업단은
내년 한일 월드컵 공동개최를 기념하기 위해
일본에서 공연하는 것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오페라 직지는 지난해 9월
서울과 청주에서 공연돼 호평을 받은 바 있습니다.


박관우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