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한나라, 후보단일화 TV토론 비난.
박경수 | 승인 2002.11.12 10:41
한나라당은 12일
노무현, 정몽준 두 후보간 단일화 논의를 정략적 흥정이라고 비난하면서
특히 후보단일화를 위한 TV토론은 특정 정파에 대한 특혜인 만큼
방송이 정치야합의 도구로 사용돼서는 안된다고 주장했습니다.

김영일 사무총장은 12일 선거전략회의에서
"노 후보와 정 후보는 국민들이 왜
등을 동리고 있는 지 자성해야한다"며
단일화의 한계와 두 후보의 자질부족을 지적한 뒤
"후보단일화를 위한 TV토론은 공영방송을
부패정권 연장을 위한 특정정당에 동원하는 반국민적 행위"라고
비난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남경필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대선후보 전체가 아니라
특정정파 후보들에게만 특혜를 베푸는 TV토론은
타 후보들에게 절대적으로 불공정하다"며
"선거방송의 공정성 등을 규정한 선거법을 정면으로 위반하는
명백한 불법행위"라고 지적했습니다..........................<끝>


박경수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수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