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고3 수험생이 어머니에 간 기증
심창훈 | 승인 2005.06.09 16:25
대입 수능을 앞둔 고3 수험생이 간경화로 고생하는
어머니에게 간을 기증해 칭송을 받고 있습니다.

광주 금호고 3학년 박광수군은 오랫동안 말기 간경화 증세를
보여오던 어머니가 위독한 상태에 빠지자 간 이식을 자청해
지난달 22일 서울 아산병원에서 수술을 마쳤습니다.

이같은 사실은 박군의 담임인 박해현 교사가 광주시교육청
홈페이지에 박군의 효행을 칭찬하는 글을 올리면서
알려졌습니다.

박군은 입원한 지 한달여만인 지난 7일부터 학교로 돌아와
수능시험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끝)

심창훈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창훈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